3월·4월 학평 연기… 6월 모의고사·수능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개학이 미뤄진 가운데 올해 첫 전국연합학력평가(학평)도 세 차례 연기돼 오는 4월16일로 예정됐다. /사진=임한별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개학이 미뤄진 가운데 올해 첫 전국연합학력평가(학평)도 세 차례 연기돼 오는 4월16일로 예정됐다. /사진=임한별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개학이 미뤄진 가운데 올해 첫 전국연합학력평가(학평)도 세 차례 연기돼 오는 4월16일로 예정됐다.

서울시교육청은 18일 고등학교 재학생 전 학년이 응시하는 올해 첫 학평을 다음 달 16일로 한 차례 더 연기한다고 발표했다.

올해 첫 학평은 당초 3월12일로 예정됐다. 하지만 개학이 연기되면서 4월2일로 변경됐고, 다시 오는 4월16일로 연기됐다.

이에 경기도교육청도 고3 재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4월 학평을 오는 5월7일로 변경했다. 4월8일에 실시할 예정이었으나 4월28일로 연기한 뒤 한 번 더 미룬 것이다.

고1, 2 재학생이 치르는 부산시교육청 학평은 오는 6월4일로, 아직 연기 계획은 없다.

한편 평가원은 오는 6월4일 수능 모의평가에 대해서는 아직 변경된 바가 없다고 밝혔다. 평가원은 “현재로서는 바뀌지 않는다. 교육부와 평가원이 여러 가지 가능성을 놓고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수능 모의평가 일정은 수능 일정과 연결된다.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지난 17일 3차 개학 연기를 발표하면서 “대입일정과 관련해서는 현실 가능한 방안들을 검토하고 있다”며 “개학과 동시에 결정해 발표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이정화
이정화 swpress137@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이정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56하락 17.7515:33 01/27
  • 코스닥 : 985.92하락 8.0815:33 01/27
  • 원달러 : 1104.40하락 2.115:33 01/27
  • 두바이유 : 55.64하락 0.0415:33 01/27
  • 금 : 55.32하락 0.0915:33 01/27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 [머니S포토] 취재진 질문 답하는 나경원
  • [머니S포토] 공약 발표하는 오세훈
  • [머니S포토] 남산생활치료센터 고충 경청하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