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재택근무 추가 연장… "임직원 안전 위해"

 
 
기사공유
/사진=넷마블
넷마블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예방을 위해 재택근무를 연장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넷마블에 따르면 지난달 27일부터 시행한 재택근무 체제를 오는 27일까지 유지한다. 넷마블은 넷마블컴퍼니 임직원의 안전을 위해 재택근무를 연장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넷마블 관계자는 “임직원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필수인력을 제외하고 넷마블컴퍼니 전체 대상으로 재택근무를 추가 연장키로 결정했다”며 “향후 대응도 코로나19 TFT를 통해 결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넷마블은 지난달 28일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위기 극복을 위해 최근 계열사로 편입된 코웨이와 각 10억원씩 성금을 출연해 전국재해구호협회 희망브리지에 일괄 기부했다.
 

채성오 cso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81.87상승 30.6918:03 06/05
  • 코스닥 : 749.31상승 6.9418:03 06/05
  • 원달러 : 1207.10하락 11.618:03 06/05
  • 두바이유 : 42.30상승 2.3118:03 06/05
  • 금 : 38.82하락 1.0518:03 06/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