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닥' 효과 발휘했다… 마스크 완판비율 20% 급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시민들이 서울 중구의 한 약국에서 마스크를 구매하기 위해 줄을 서 있다. /사진=안경달 기자
시민들이 서울 중구의 한 약국에서 마스크를 구매하기 위해 줄을 서 있다. /사진=안경달 기자

정부가 마스크 재고 현황을 안내하기 위해 만든 애플리케이션 '굿닥'이 효과를 발휘한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따르면 공적 마스크를 모두 판매한 약국의 비율은 '굿닥' 발매일인 10일 이전에는 67.9%였다. 하지만 제공 이후에는 재고가 남은 약국으로 찾아가 구매하는 사람이 많아져 21일에는 86.4%로 크게 증가했다.

서비스 지원 이후 공적 마스크를 판매한 약국 2만1537개 중 1만8616개 약국이 모두 판매한 것이다.

앞서 정부는 지난 10일 마스크 재고 현황을 알려주는 앱 서비스 지원을 위해 민간에 공적 마스크 판매 데이터를 개방했다. 이에 네이버와 다음 등 주요 포털과 마스크알리미, 마스크스캐너, 마스크사자 등 민간 앱 개발사들은 11일 오전부터 공적 마스크 재고현황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학생·일반인 등 시민참여 개발자, 스타트업 등이 초기 기획단계에서부터 참여하여 정보서비스를 신속히 개발했고, 국내 포털사인 네이버, 카카오와 클라우드 기업 KT, NHN, 코스콤, NBP 등도 지도데이터, 개발도구 등 필요한 자원을 무상지원하고 있다.

아울러 부산광역시·경상남도를 비롯한 18개 지자체에서도 지역 주민을 위해 마스크 판매정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한편 마스크앱이 점차 안정화되는 상황에서 정부는 이번주 중 코로나19 관련 2차 데이터 개방을 할 예정이다.

앞서 문용식 한국정보화진흥원장은 지난 17일 "마스크 맵이 안정화되는 대로 코로나19 관련 2차 데이터 개방 작업에 들어갈 것이다. 확진자 통계, 목록, 방역대상 장소, 선별진료소 목록, 국민안심병원, 방호용구 배포처 등 코로나 대응상황을 종합적으로 파악하는 데에 도움이 되는 데이터를 추가로 개방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49하락 0.75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