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사건건 아베편"… 나경원 "힘들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래통합당의 서울 동작을 후보로 나선 나경원 미래통합당 의원이 24일 오세훈 서울 광진을 후보에게 '동병상련(同病相憐)' 느낀다고 밝혔다. /사진=나경원 페이스북 캡처
미래통합당의 서울 동작을 후보로 나선 나경원 미래통합당 의원이 24일 오세훈 서울 광진을 후보에게 '동병상련(同病相憐)' 느낀다고 밝혔다. /사진=나경원 페이스북 캡처
미래통합당의 서울 동작을 후보로 나선 나경원 미래통합당 의원이 24일 오세훈 서울 광진을 후보를 향해 '동병상련(同病相憐)'을 느낀다고 밝혔다. 오 후보와 같이 서울대학생진보연합(대진연) 소속 학생들의 선거 방해 행위로 사실상 선거운동이 힘들다는 것이다.

나 후보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오세훈 위원장님 고생 많으시다. 저희 지역 사정도 크게 다르지 않다"라며 몇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대진연의 서울 지부인 서울대학생진보연합 회원들이 '사사건건 아베편', '친일정치인 필요없다' 등 나 후보를 겨냥한 표현이 적힌 피켓을 들고 있다. 그러면서 나 후보는 "동작은 동작 주민의 선거가 아니냐"고 반문했다.

앞서 오 후보도 전날(23일) 선거운동을 잠정 중단한다고 밝혔다. 오 후보는 "오늘 아침 출근길 인사 장소에서 대진연 소속의 10여 명이 저를 둘러싸서 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면서 도저히 선거운동을 할 수 없도록 했다"며 선거운동을 접고 광진경찰서 앞에서 1인 시위에 돌입했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