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휘국 광주교육감, '코로나19극복' 급여 30% 반납

 
 
기사공유
광주시교육청 전경 /사진=뉴스1
장휘국 광주시교육감이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급여 30% 반납 행렬에 동참한다.

24일 시 교육청에 따르면 장휘국 교육감은 이날 자신의 사회관계망 서비스(SNS)에 올린 글을 통해 "대통령을 비롯한 정부 장·차관급 이상 공무원들의 급여 30% 반납에 장석웅 전남교육감과 함께 동참한다"고 밝혔다.

이어 장 교육감은 "코로나19로 힘든 시·도민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될 수 있도록 4개월 간 월급 30%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하겠다"고 강조했다.

장 교육감은 "나눔과 연대의 정신으로 코로나19도 거뜬히 이겨내리라 믿는다"며 "교육 현장에서도 아이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선제적 예방을 통해 우리 학생들의 건강권과 학습권을 소중히 지켜나가겠다"고 말했다.
 

광주=홍기철 honam333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7.90상승 9.0218:03 07/09
  • 코스닥 : 772.90상승 6.9418:03 07/09
  • 원달러 : 1195.50보합 018:03 07/09
  • 두바이유 : 43.29상승 0.2118:03 07/09
  • 금 : 43.34상승 0.4418:03 07/0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