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벤투스, 부폰과 43세까지 계약 연장 합의… 20년 채우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벤투스가 베테랑 골키퍼 지안루이지 부폰과의 재계약에 나섰다. /사진=로이터
유벤투스가 베테랑 골키퍼 지안루이지 부폰과의 재계약에 나섰다. /사진=로이터

이탈리아 프로축구 유벤투스가 베테랑 골키퍼 지안루이지 부폰과의 인연을 이어갈 예정이다. 부폰이 43세가 되는 내년 여름까지 계약을 연장할 방침이다.

영국 매체 '데일리 메일'에 따르면 유벤투스는 최근 구단을 대표하는 베테랑 부폰 골키퍼와 계약을 1년 연장하기로 합의했다.

부폰은 유벤투스의 심장과 같은 선수다. 지난 2001년 유벤투스 유니폼을 입은 부폰은 2018년 파리 생제르망으로 떠나기 전까지 18시즌을 유벤투스에서 헌신했다.

파리에서 '1년 외도'를 끝낸 부폰은 지난해 여름 다시 유벤투스로 돌아왔다. 유벤투스는 보이치에흐 슈체스니를 주전 골키퍼로 두면서 경험 많은 부폰을 백업으로 활용하고 있다. 부폰은 이번 시즌 세리에A에서 7경기에 출전했다.

1978년생인 부폰은 내년에 43세가 된다. 골키퍼라고는 해도 몸관리를 이어가기 쉽지 않은 나이다. 하지만 부폰은 아직 은퇴를 고려하는 어떤 모습도 아직 보이지 않고 있다.

한편 유벤투스는 이번에 부폰 이외에도 베테랑들과의 재계약에 연이어 나선다. 매체에 따르면 부폰과 더불어 수비수 조르지오 키엘리니, 미드필더 블레이즈 마투이디가 유벤투스와의 계약에 합의했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2.66상승 78.7318:03 01/19
  • 코스닥 : 957.75상승 13.0818:03 01/19
  • 원달러 : 1102.90하락 118:03 01/19
  • 두바이유 : 54.75하락 0.3518:03 01/19
  • 금 : 54.19하락 1.218:03 01/19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 [머니S포토] 온택트 정책워크숍, 손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보고 또 보고, 공용 편의용품 살피는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