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주빈, 수시로 휴대전화 확인… 여성 사진 수두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 국민의 공분을 사고 있는 텔레그램 '박사방'의 운영진 '박사' 조주빈(25)의 행동이 지난해부터 바뀌었다는 증언이 나왔다. /사진=서울지방경찰청 제공
전 국민의 공분을 사고 있는 텔레그램 '박사방'의 운영진 '박사' 조주빈(25)의 행동이 지난해부터 바뀌었다는 증언이 나왔다. /사진=서울지방경찰청 제공

전 국민의 공분을 사고 있는 텔레그램 '박사방'의 운영진 '박사' 조주빈(25)의 행동이 지난해부터 바뀌었다는 증언이 나왔다.

24일 방송된 MBC 뉴스데스크는 조주빈에 대한 소식을 전했다.

조주빈은 온라인상에서는 미성년자 성착취로 돈을 벌고, 평소에는 보육원에서 봉사활동을 했다.

이러한 그는 지난해 3월부터 이전과는 다른 모습을 보였다. 선물을 사오는 등 큰 지출을 하는 모습을 자주 보였는데 봉사단체 관계자는 "조주빈이 온라인 관상을 봐주는 아르바이트를 한다고 했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이전에는 안 사오던 선물을 자주 사와 의아하게 생각했다”며 “조주빈은 수시로 휴대전화를 확인했고 여성들 사진이 많았다”고 말했다.

한편 조주빈은 지난 2018년 12월부터 텔레그램에서 '박사방'을 운영하며 아르바이트 등을 미끼로 피해자들을 유인해 얼굴이 나오는 나체 사진을 요구하고 이를 빌미로 성착취물을 찍도록 협박 및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자 중에는 미성년자도 있어 충격을 안기고 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23:59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23:59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23:59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23:59 01/26
  • 금 : 55.32하락 0.0923:59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