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대전지점 임시 폐쇄… 청주에 대체영업점 마련

 
 
기사공유
/사진=KB국민카드
KB국민카드가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대전지점을 임시 폐쇄한다고 밝혔다. 대전지점 소속 직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사실이 확인됐기 때문이다.

임시 폐쇄 기간 중 감염 예방과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긴급 방역과 기타 필요한 조치가 진행된다.

해당 직원에 대해서는 격리 조치 후 감염 여부 검사가 진행 중이며 확진 판정 여부 등에 따라 지점 임시 폐쇄 기간은 연장될 수 있다.

KB국민카드는 지점 임시 폐쇄에 따른 업무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청주시 서원구에 위치한 ‘청주지점’을 대체영업점으로 운영할 방침이다. 지점 거래 고객에게는 지점 임시 폐쇄와 대체영업점에 관한 내용 등을 안내할 예정이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비대면 채널을 통한 신속한 업무 처리를 비롯해 필요 시 대체영업점을 연장 운영하는 등 고객 불편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다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진은혜 verdad89@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십니까. 머니S 진은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725.44상승 0.5818:01 04/03
  • 코스닥 : 573.01상승 5.3118:01 04/03
  • 원달러 : 1230.90상승 2.618:01 04/03
  • 두바이유 : 34.11상승 4.1718:01 04/03
  • 금 : 24.51상승 2.9618:01 04/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