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그룹, 협력사에 '코로나19' 극복 경영안정자금 20억 지원

 
 
기사공유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 /사진=호반건설
호반그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위기에 처한 협력사들에 20억원 규모의 자금을 지원한다.

호반그룹은 26일 서울 서초구 소재 호반파크 2관에서 협력사 대표 심용길 현호건설 대표에게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긴급 경영안정 지원금’(경영안정 지원금)을 전달했다.

이번 경영안정 지원금은 호반그룹의 호반건설, 호반산업 협력사 200여곳에 총 20억원 규모로 지원한다. 경영안정 지원금은 대구·경북의 협력사를 우선 선정해 각 2000만원을 지원하고 공사 진행 현장의 협력사들은 각 1000만원을 지급한다.

경영안정 지원금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에서 상생협력기금을 활용해 4월 초에 지급한다.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은 “어려운 시기에 조금이나마 경영 안정에 도움이 될 수 있 있도록 마음을 담아 경영안정 지원금을 드린다”고 말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754.64상승 37.5218:03 03/31
  • 코스닥 : 569.07상승 26.9618:03 03/31
  • 원달러 : 1217.40하락 718:03 03/31
  • 두바이유 : 22.76하락 2.1718:03 03/31
  • 금 : 23.24하락 1.818:03 03/3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