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동구청, 논현고잔동 확진자 공개… 20대 美 교환학생

 
 
기사공유
인천시 남동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사진=남동구 제공

인천시 남동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26일 남동구에 따르면 이 확진자는 논현고잔동에 거주하는 20대 여성으로 미국 교환학생이다.

26일 코로나19 5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공개했다. 그는 지난 20일 오후 5시 미국 뉴욕을 경유해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이후 자신의 차를 타고 저녁 7시 귀가했다.

이 확진자는 지난 21일부터 24일까지 집에 머물렀고, 전날(25일) 오후 6시30분 남동구보건소를 방문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이후 이날 오후 2시 코로나19 최종 확진 판정을 받고 인천의료원으로 이송됐다.

남동구는 "확진자의 동거 가족 및 선별진료소 당일 근무직원에 대해 검체 채취를 완료했다"며 "확진자의 이동 동선은 시 홈페이지 및 SNS 등을 통해 확인해 달라"고 전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807.14하락 16.4618:03 04/08
  • 코스닥 : 607.37상승 0.4718:03 04/08
  • 원달러 : 1220.90하락 0.318:03 04/08
  • 두바이유 : 31.87하락 1.1818:03 04/08
  • 금 : 24.88상승 0.0118:03 04/0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