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식약 '알베스코' 코로나19 치료 효과 우수"(?)

 
 
기사공유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사진=김휘선 머니투데이 기자
국내 연구팀이 천식약 알베스코가 코로나19 치료제로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했다.

한국파스퇴르연구소는 26일 최기영 과학기술정통부 장관과의 현장간담회에서 천식치료제 성분 시클레소니드(알베스코)를 한국화학연구원과 상호 교차 검증한 결과 "알베스코는 흡입제 형태로 폐에 직접 적용이 가능해 코로나19 치료 가능성이 높다"고 밝혔다.

파스퇴르연구소는 시중에 나오고 안전성이 입증된 약물을 코로나19 치료제로 시험해보는 '약물재창출' 연구의 중간결과를 발표했다. 다만 약물재창출 연구는 세포 실험에서 효과를 확인한 것일 뿐 추가 검증과 임상 시험을 거쳐야 한다.

파스퇴르연구소는 시클레소니드, 니클로사마이드를 비롯해 효능이 있는 약물 20여종을 발굴했다. 파스퇴르연구소는 "시클레소니드가 코로나19 치료에 효과가 우수하다는 결론을 내렸다"며 "이 연구결과를 바이오 아카이브에 논문으로 공개한 후 국내외 대학, 기업에서 연구협력을 위한 다양한 요청이 들어오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이외에도 코로나19로 의료현장에서 사용되거나 임상 중인 렘데시비르, 클로로퀸, 칼레트라를 포함한 약물 8종에 대한 약효시험도 발표됐다.

이 자리에 참석한 화학연은 "8종에 대한연구를 수행해 그 결과를 의료현장의 임상의와 공유했다"며 "렘데시비르의 약효가 가장 우수했고, 클로로퀸, 하이드록시클로로퀸도 약효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전했다.

최 장관은 "코로나19 환자가 지속 증가하는 상황에서 의료현장에 활용할 수 있는 약물재창출 성과를 조속히 창출할 필요가 있다"며 "정부가 확보한 약물재창출 관련 추가경정예산이 가시적 성과를 내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지용준 jyjun@mt.co.kr  | twitter facebook

산업2팀 지용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754.64상승 37.5218:03 03/31
  • 코스닥 : 569.07상승 26.9618:03 03/31
  • 원달러 : 1217.40하락 718:03 03/31
  • 두바이유 : 22.76하락 2.1718:03 03/31
  • 금 : 23.24하락 1.818:03 03/3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