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 구하기 쉬워진다… 하루 650만장분 마스크 필터 생산

 
 
기사공유
부직포 생산 아시아 1위인 ‘도레이첨단소재’가 마스크 생산 핵심 재료인 멜트블로운(Melt-Blown) 부직포(MB필터)를 대량 생산할 예정이다. 정세균 국무총리가 지난 3일 도레이첨단소재를 방문했다. /사진=총리실 제공

부직포 생산 아시아 1위인 ‘도레이첨단소재’가 마스크 생산 핵심 재료인 멜트블로운(Melt-Blown) 부직포(MB필터)를 대량 생산할 예정이다. 이에 마스크 수급 사정이 크게 나아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6일 도레이첨단소재가 오는 31일부터 하루 13톤의 필터용 MB필터 생산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업계에 따르면 KF-80급 마스크를 650만장 생산할 수 있는 양이다.

도레이첨단소재는 MB필터를 하루에 1.4톤 생산했다.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MB필터 수급 상황이 안 좋아지자 즉각 증산 계획을 발표했다. 기저귀용 소재 생산라인을 마스크용 MB필터 생산라인으로 개조하겠다고 밝혔다.

이렇게 생산된 MB필터는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에서 안전성 검사를 마치고, 식품의약품안전처의 허가 절차를 거쳐 오는 31일부터 본격적으로 보건용 마스크 생산에 투입될 예정이다.

애초 신규 생산라인은 5월부터 가동할 예정이었으나 지난 3일 정세균 국무총리의 방문과 산업부의 지원으로 한 달 반 이상 시기를 앞당겼다.

산업부는 식약처, 도레이첨단소재와 협력해 생산한 MB필터 부족으로 생산 차질을 빚고 있는 마스크 제조업체에 우선 공급한다.

산업부는 국내 MB필터 생산 확대를 위해 설비 증설과 용도 전환을 강조해왔다. 삼성전자·삼성물산과 협력해 2개국에서 수입 물량 53톤도 확보한 상황이다. 이번주 국내에 우선 도착한 MB필터 2.5톤이 마스크 제조공장 4곳에 공급돼 최대 250만장의 마스크가 추가 생산될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이정화 swpress137@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이정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807.14하락 16.4618:03 04/08
  • 코스닥 : 607.37상승 0.4718:03 04/08
  • 원달러 : 1220.90하락 0.318:03 04/08
  • 두바이유 : 31.87하락 1.1818:03 04/08
  • 금 : 24.88상승 0.0118:03 04/0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