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인류 위기”… G20 의장국 사우디, 국제적 대응 강조(상보)

 
 
기사공유
이번 연도 주요 20개국(G20) 의장국인 사우디아라비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대해 ‘인류의 위기’라며 국제적 대응을 강조했다. /사진=청와대 제공

이번 연도 주요 20개국(G20) 의장국인 사우디아라비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대해 ‘인류의 위기’라며 국제적 대응을 강조했다.

모하메드 빈 살만 빈 압둘 아지즈 알 사우드 왕세자 겸 부총리 및 국방장관은 26일 G20 특별 화상 정상회의 모두 발언에서 “우리는 세계 최대 경제국들의 지도자들로서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에 대항하기 위한 책임을 발휘하고자 회의를 열고 있다”며 “다양한 전선에서 확고한 조치를 취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이정화 swpress137@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이정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807.14하락 16.4618:03 04/08
  • 코스닥 : 607.37상승 0.4718:03 04/08
  • 원달러 : 1220.90하락 0.318:03 04/08
  • 두바이유 : 31.87하락 1.1818:03 04/08
  • 금 : 24.88상승 0.0118:03 04/0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