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의했을 뿐인데… 이진련 대구시의원 '권영진 폭행죄'로 피소

 
 
기사공유
더불어민주당 소속 이진련 대구시의원이 27일 폭행죄로 고소당했다. 사진은 권영진 대구시장. /사진=뉴시스

더불어민주당 소속 이진련 대구시의원이 26일 폭행죄로 고소당한 사실이 드러났다. 이는 지난 25일 권영진 대구시장이 이 의원과 설전을 벌이자 권 시장의 지지자가 고소한 것으로 추측된다.

이 시의원은 지난 2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어제 일로 제3자가 폭행죄로 저를 고소했다. 제가 고소당하는건 괜찮습니다만 이런식의 일이 일어나는것은 참 안타깝다"는 글을 게재했다.

권 시장은 지난 25일 '코로나19' 긴급생계지원 추경예산안 처리를 위한 긴급 임시회에 참석한 가운데 이 의원의 의사진행 발언 도중 돌연 회의장을 퇴장하는 등 이 의원을 비롯한 더불어민주당 의원들과 긴급생계자금 지급시기를 두고 갈등을 빚어왔다.

권 시장은 26일에도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예산안 처리를 위한 시의회 임시회에 출석해 이 시의원과 설전을 벌이다가 쓰러졌다. 

이 시의원은 본회의장에서 나가려던 권 시장에게 “사람들이 납득이 안되니까 근거를 좀 주시면…”이라며 긴급 생계자금을 현금으로 지원하지 않는 이유를 물었다. 그러자 권 시장은 "이게 정치하는 거야? 제발 힘들게 좀 하지마"라는 반응을 보였다.

이 시의원이 재차 답을 요구하자 권 시장은 “이진련 시의원이 좋아하는 박원순 시장님이나 이재명 지사는 왜 현금으로 못 드리는지 물어봐라. 제발 좀 그만하세요"라고 말하며 벽을 잡고 쓰러져 응급의료센터로 옮겨졌다.

한편 권 시장은 실신 직후 경북대병원으로 옮겨졌다. 병원 측은 “당분간 안정이 필요한 상태”라고 밝혔다.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9%
  • 91%
  • 코스피 : 1807.14하락 16.4618:03 04/08
  • 코스닥 : 607.37상승 0.4718:03 04/08
  • 원달러 : 1220.90하락 0.318:03 04/08
  • 두바이유 : 31.87하락 1.1818:03 04/08
  • 금 : 24.88상승 0.0118:03 04/0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