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 확진자 91명, 완치자 384명… 순확진자 15일 연속 감소세(종합)

 
 
기사공유
27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91명으로 나타났다. /사진=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다시 100명 이하로 내려갔다. 순확진자 수도 연일 하락세를 이어갔다.

27일 중앙방역대책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국내에서 확인된 신규 코로나19 확진자는 91명으로 총 누적 확진자 9332명을 기록했다. 사망자는 8명 늘어난 139명이다. 신규 확진자 수가 100명을 밑돈 것은 지난 24일(76명) 이후 사흘 만이다. 25일(100명)과 26명(104명)에는 100명을 넘었다. 

신규 확진자 중 47.3%에 해당하는 43명이 대구·경북(TK) 지역에서 나왔다. 대구 34명, 경북 9명이다. 이로써 대구·경북 지역의 확진자는 총 7799명으로 늘었다. 대구 6516명, 경북 1283명이다.

이날까지 집계된 완치자는 384명 추가된 4528명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누적 순확진자는 4804명으로 감소했다. 순확진자는 지난 12일 7536명으로 정점을 찍은 이래 15일 연속 감소세를 이어갔다. 순확진자가 감소한 것은 격리치료 중인 코로나19 확진환자가 감소한 것을 뜻한다.

신규 확진자 91명의 신고 지역은 대구 34명, 서울 12명, 경기 11명, 경북 9명, 인천 3명, 울산 2명, 충북 2명, 부산 1명, 광주 1명, 대전 1명, 경남 1명, 제주 1명 순이고 검역 과정에서 13명이 추가로 확인됐다. 

전체 누적 확진자는 9332명의 경우 지역별로 보면 대구 6516명, 경북 1283명, 경기 412명, 서울 372명, 충남 124명, 부산 113명, 경남 91명, 인천 46명, 세종 44명, 충북 41명, 울산 39명, 대전 31명, 강원 31명, 광주 20명, 전북 10명, 전남 8명, 제주 9명 순이고, 검역 과정 144명이다.

이날 0시 기준 누적 의심(의사)환자 수는 37만6961명이며, 그중 35만2410명이 음성 판정을 받고 격리를 해제했다. 검사를 진행 중인 사람은 1만5219명이다. 

국내 코로나19 확진자는 인구 10만명당 18.00명꼴로 발생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807.14하락 16.4618:03 04/08
  • 코스닥 : 607.37상승 0.4718:03 04/08
  • 원달러 : 1220.90하락 0.318:03 04/08
  • 두바이유 : 31.87하락 1.1818:03 04/08
  • 금 : 24.88상승 0.0118:03 04/0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