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가 코로나19 탐지?… 댕댕이 훈련 착수

 
 
기사공유
영국서 코로나19 바이러스를 탐지하는 개 훈련 프로그램에 착수했다. /사진=로이터

영국의 한 자선단체가 2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바이러스를 탐지하는 개 훈련 프로그램에 착수했다. 이 자선단체는 질병의 냄새를 통해 인간의 질병 치료에 도움을 주고자 설립된 개훈련 단체다.

프랑스 매체 AFP통신에 따르면 자선단체인 '의학탐지견'은 이날 런던 위생·열대병 연구소(LSHTM)와 영국 더럼대학교 과학자들과 합동으로 6주 훈련 프로그램 준비에 돌입했다.

의학탐지견은 각각의 질병이 독특한 냄새를 유발한다는 믿음에 바탕을 두고 설립된 개훈련 단체다. 이 단체는 환자들에게서 채취한 냄새 샘플을 통해 개들이 암, 파킨슨병, 박테리아 감염을 탐지하도록 훈련시켰다.

의학탐지견의 클레어 게스트 설립자는 "우리는 개들이 코로나19를 탐지할 수 있다고 확신한다. 어떻게 하면 환자의 바이러스 냄새를 채취할 지가 문제다"라고 덧붙였다.

이미 의학계에서 개는 말라리아나 전립선암 등을 탐지할 수 있는 것으로 간주됐다. 과학자들은 또한 개가 피부 온도의 미묘한 변화를 감지할 수 있어 코로나19 발열 여부를 판단하는 데 유용할 것으로 기대한다. 개를 통한 감지 방식은 빠르고 효과적일 뿐 아니라 무증상 감염자도 조기에 발견할 수 있다.

과학자들은 "개들이 매우 정확하게 말라리아를 발견한다"면서 "호흡기 질환은 체취를 변화시키기 때문에 개들이 코로나19 탐지에도 매우 유용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전이슬 dew_w@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전이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807.14하락 16.4618:03 04/08
  • 코스닥 : 607.37상승 0.4718:03 04/08
  • 원달러 : 1220.90하락 0.318:03 04/08
  • 두바이유 : 31.87하락 1.1818:03 04/08
  • 금 : 24.88상승 0.0118:03 04/0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