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파워기업] KB국민카드, 금융혁신 '디지털 경쟁력' 장착

 
 
기사공유
지난 1월7일 ‘서서울모토리움’에서 열린 중고차 할부금융 특화 영업점‘오토(Auto) 금융센터’ 개소식에서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왼쪽에서 다섯번째)이 개소식 참석자들과 기념 테이프를 자르고 있다./사진=KB국민카드
“2020년은 저성장·저금리·저물가가 지속되면서 어려운 경제상황이 계속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과학기술의 발전은 금융 산업의 서비스 제공 방식에도 혁명적 변화를 몰고 올 것으로 예상됩니다.

정부의 혁신적·개방적 금융정책은 변혁을 더욱 가속화하고 있습니다. KB국민카드의 새해는 본업과 신사업을 망라한 전반적인 비즈 혁신이 절실히 필요한 시점입니다.”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은 올해 신년사를 통해 위기의식과 기대감을 동시에 내비쳤다. 지난해 ‘전례 없는 위기의 한 해’라고 규정한 이 사장은 올해 이를 극복하기 위한 세 가지 혁신 방안을 제시했다.

첫 번째는 ‘기본으로 돌아가기’, 두 번째는 ‘디지털 경쟁력에서의 확고한 차별성’이다. 대망의 세 번째 방안은 ‘사업구조 혁신을 위한 신규 사업의 지속적인 확대’다.

이 사장은 “데이터 역량을 활용한 초개인화 마케팅의 지평을 확대하고, 정부의 관련법 개정에 따라 진행되는 마이데이터 개인종합자산관리 시장에 진출해 통합 서비스 라인업 다각화를 도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대대적인 조직 개편으로 혁신 발판 마련


KB국민카드는 혁신 동력을 마련하기 위해 최근 조직개편을 단행했다. 이번 개편의 골자는 ▲보유 자산을 활용한 신사업 발굴과 활성화 ▲비즈니스 전반의 디지털 경쟁력 강화 ▲데이터 기반의 초개인화 마케팅 체계 전환 등이다.

우선 KB국민카드는 보유 자산을 활용한 신사업 발굴 및 활성화를 견인할 ‘비즈 혁신팀’을 혁신했다. 해당 조직은 신사업 실행 체계를 구축해 ▲사업 발굴 ▲선정 ▲추진 ▲운용 ▲사후 관리에 이르는 전 과정을 관리하고 사업 단계별 추진 주체와 이슈 조정 등의 기능을 수행한다.

디지털 경쟁력과 비대면 모집 경쟁력을 끌어올릴 목적으로 영업본부 산하에 비대면 모집 전담부서 ‘온라인 영업부’도 신설했다. 온라인 영업부는 비대면 모집 관련 기획, 영업활동 전반을 총괄한다.  
KB국민카드 사옥./사진=KB국민카드
또 디지털 혁신부에 ‘디지털거버넌스팀’을 신설했다. 디지털 최적화 프로세스를 재정립하고 관련 정책을 수립하기 위해서다.

디지털거버넌스팀은 전 영역에서 디지털 전환을 위한 작은 혁신들이 상시로 이뤄지도록 해, 디지털 전환에 박차를 가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심사 관련 업무 개발 전담 조직 ‘심사개발팀’은 자동화와 디지털화를 기반으로 심사 시스템과 심사 관련 프로세스 개선에 주력한다.

데이터 기반의 초개인화 마케팅 체계 구축을 위한 조직 개편도 단행됐다. 데이터 수집과 활용 인프라를 강화할 수 있도록 데이터혁신부에 ‘빅데이터개발팀’을 신설, 빅데이터 수집에서부터 저장과 활용에 이르는 전 과정을 아우르는 체계를 구축하고 데이터 자산을 정비하는 역할을 부여했다.

대내외 불확실성에 대비해 위험 관리 조직도 신설했다. 우선 ‘소비자보호본부’를 임원급이 관장하고 기존 본부 내 정보보호부는 신설된 ‘정보보호본부’로 편제했다.

정보보호부에는 시스템 보안 점검 업무를 전담하는 팀을 뒀다. 준법지원부에는 ‘자금세탁방지팀’을 조직해 자금세탁방지 관련 업무를 효과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했다.
 

진은혜 verdad89@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십니까. 머니S 진은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4.17하락 23.7615:30 07/07
  • 코스닥 : 759.16하락 0.7415:30 07/07
  • 원달러 : 1195.70하락 0.115:30 07/07
  • 두바이유 : 43.10상승 0.315:30 07/07
  • 금 : 43.66상승 0.9815:30 07/0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