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고위험국에서 속속 귀국하는 교민들… 방역당국 초긴장

 
 
기사공유
코로나19 확산에 이탈리아 교민등 해외 교민들의 한국행이 이어지고 있다./사진=뉴시스
전 세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라 한국으로 귀국하는 교민들의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이탈리아를 비롯해 고위험국에서 오는 교민들이 늘고 있어 국내 확진을 막기 위해 방역당국은 초긴장하고 있다.

29일 외교부 등에 따르면 이탈리아 교민들은 다음달 1일과 2일 두 번에 나눠 로마와 밀라노에서 출발하는 항공편을 이용해 귀국할 예정이다. 밀라노에서 430명, 로마에서 151명의 교민들이 각각 귀국을 요청한 것으로 파악됐다.

정부는 360석 규모의 대형기 1편과 280석 규모의 중형기 1편을 순차적으로 투입할 방침이다. 1호기는 다음달 1일, 2호기는 2일 각각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며 운임은 1인당 200만원으로 책정됐다.

코로나19 확진자와 사망자가 급격히 확산 중인 고위험군 국가에서 오는 만큼 정부는 한 명이라도 확진되면 전원 시설 격리 조치하기로 했다. 볼리비아 교민들도 귀국길에 오른다. 볼리비아 교민 약 50명은 한국으로의 귀국을 위해 최근 현지에서 미국으로 향하는 항공편을 탑승했다.

미국이 자국민 귀환을 위해 추가 항공편을 운영하면서 주볼리비아 한국대사관은 함께 탑승할 교민들의 2차 수요를 확인하고 있다. 볼리비아 타리하·트리니다드·산타크루즈에서 미국 마이애미까지 운항하는 항공편으로, 미국에서 한국까지 항공편은 개별 예약해야 한다.
 

김민철 mckim@mt.co.kr  | twitter facebook

김민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29.60상승 1.0623:59 05/29
  • 코스닥 : 713.68상승 4.9323:59 05/29
  • 원달러 : 1238.50하락 1.123:59 05/29
  • 두바이유 : 35.33상승 0.0423:59 05/29
  • 금 : 34.86상승 1.6923:59 05/2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