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구보건복지협회, '창립 60주년 기념사업회' 발족

 
 
기사공유
/사진제공=인구보건복지협회
인구보건복지협회는 4월1일 창립기념일을 맞아 '창립 60주년 기념사업회'를 발족한다고 1일 밝혔다.

1961년 창립한 인구보건복지협회는 59년 동안 시대 환경에 맞춘 인구구조 변화 대응과 건강한 임신·출산·육아를 지원하는 공익적 가치 실현을 위해 노력해왔다.

내년으로 다가온 2021년 창립 60주년이 그간의 역사와 성과를 재조명하고 미래 비전을 제시하는 도약의 시간이 될 수 있도록 3월31일 '창립 60주년 기념사업회'를 발족하여 내년까지 운영할 계획이다.

기념사업회는 기념사업회장(김창순)을 필두로, 전·현직 회장, 지회장, 이사 및 인구, 모자보건 등 각 분야의 전문가 등 100여명의 위원과 후원기관, 유관기관 등 협력기관으로 구성되었다.

협회는 창립 60주년 기념행사를 통해 3대 혁신분야인 조직, 인구 및 성·생식보건, 의원경영에 대한 100년의 비전을 선포하고, ‘열정의 60년을 넘어, 더 나은 미래의 100년’을 위한 지속발전 가능성의 모멘텀을 확보하고자 한다.

아울러, 협회는 창립 59주년을 축하하기 위해 일선에서 최선을 다하고 있는 모범직원을 표창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시민이 참여할 수 있는 ‘협회 창립 59주년 온라인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벤트 참여방법은 '인구보건복지협회 홍보영상' 시청 후 창립기념일 퀴즈 정답과 칭찬댓글을 페이스북에 남기면 된다. 이벤트 기간은 4월3일(금)까지이며, 추첨을 통해 100명에게 모바일 교환권을 증정한다. 

인구보건복지협회 김창순 회장은 “2019년 합계출산율은 0.92명으로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으며, 지난 11월부터 1월까지 출생아 수가 사망자 수보다 적어 사상 처음으로 3개월 연속 인구 자연감소 현상을 경험하고 있다.”며, “협회는 창립 60주년 준비를 통해 정책당사자의 욕구를 반영한 인구사업 추진과 ‘삶의 질’을 높이고, ‘성평등’을 강화하여 국민 개개인이 ‘행복한 삶’이 유지될 수 있는 지속가능한 미래비전을 마련하는 데 심혈을 기울일 것이다”고 밝혔다.
 

부산=김동기 moneys392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28.54하락 2.6618:03 05/28
  • 코스닥 : 708.75하락 15.8418:03 05/28
  • 원달러 : 1239.60상승 5.218:03 05/28
  • 두바이유 : 34.74하락 1.4318:03 05/28
  • 금 : 34.48하락 0.3318:03 05/2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