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동구청 "구월2동 확진자 발생"… 동선은?

 
 
기사공유
인천 남동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사진=뉴시스

인천 남동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1일 남동구청에 따르면 구월2동에 거주하는 A씨는 지난달 31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그는 미국에서 귀국했다.

A씨는 지난달 26일 오후 4시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한 뒤 오후 6시부터 저녁 7시 사이 자차를 이용해 구월2동 소재의 자택에 도착했다.

그는 지난달 27일 오전 9시부터 오전 11시까지 구월2동에 위치한 자신의 가게를 도보로 방문했다. 오전 11시 이후부터는 자택에 머물렀으며 28~29일도 밖에 나가지 않았다.

지난달 30일 마스크를 착용한 채 오전 7시30~40분까지 시흥시 소재 꽃도매상을 방문한 A씨는 오전 8시부터 오전 9시 사이 구월2동 소재 자신의 가게를 다시 방문했다. 오전 9시 이후부터는 자택에 있었다.

A씨는 지난달 31일 오전 9시40분에서 오전 10시10분 사이 남동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했고, 같은 날 저녁 7시30분 확진 판정을 받아 인천의료원에 입원했다.

남동구는 확진자의 주거지와 주변지역 방역을 완료했으며 동거가족의 코로나19 검사 결과 전원 음성 판정 났다고 전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063.10상승 33.515:14 06/01
  • 코스닥 : 734.97상승 21.2915:14 06/01
  • 원달러 : 1225.10하락 13.415:14 06/01
  • 두바이유 : 35.33상승 0.0415:14 06/01
  • 금 : 34.86상승 1.6915:14 06/0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