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베링거인겔하임, 폐질환자용 다회용 흡입기 출시

 
 
기사공유
스피리바(좌), 바헬바(우)./사진=베링거인겔하임
한국베링거인겔하임은 카트리지 교체가 6회까지 가능한 다회용 레스피맷을 국내 시장에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다회용 레스피맷은 만성폐쇄성폐질환(COPD) 치료제인 바헬바 레스피맷(티오트로퓸+올로다테롤)과 COPD 및 천식 치료제인 스피리바 레스피맷 (티오트로퓸)의 주성분을 전달하기 위해 사용되는 새로운 흡입기다. 환자들은 리필 카트리지만 6개까지 교체해 레스피맷 흡입기를 재사용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조립법이 단순해져 카트리지를 더 쉽게 교체할 수 있게 됐으며, 약물표시기의 크기도 더 커져 카트리지를 교체해야 할 시기를 보다 쉽게 확인할 수 있다.

유철규 서울대학교병원 호흡기내과 교수는 “COPD와 같이 흡입기 사용을 필요로 하는 호흡기질환 환자들은 흡입기 조작, 흡입 등에 어려움을 경험할 수 있다”며 “그렇기 때문에 환자들에게 최적의 흡입기와 그 흡입기를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올바른 가이드를 제공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신소영 한국베링거인겔하임 의학부 부사장은 “기존의 흡입기 대비 더욱 개선된 다회용 레스피맷의 출시를 통해 국내 COPD 및 천식 환자들에게 새로운 치료 옵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레스피맷 흡입기 재사용을 통해 전세계적 화두 가운데 하나인 탄소 배출 절감 노력에 기여할 수 있게 되어 뜻 깊다”고 말했다.
 

지용준 jyjun@mt.co.kr  | twitter facebook

산업2팀 지용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28.54하락 2.6618:03 05/28
  • 코스닥 : 708.75하락 15.8418:03 05/28
  • 원달러 : 1239.60상승 5.218:03 05/28
  • 두바이유 : 34.74하락 1.4318:03 05/28
  • 금 : 34.48하락 0.3318:03 05/2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