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이더맨3' 코로나19 여파… 촬영 무기한 연기

 
 
기사공유
'스파이더맨3' 촬영이 코로나19로 무기한 연기됐다. 31일(현지시간) 미국 매체 '코믹북닷컴'에 따르면 영화 '스파이더맨3' 촬영이 코로나19로 미뤄졌다. /사진=영화 포스터

'스파이더맨3' 촬영이 코로나19로 무기한 연기됐다. 31일(현지시간) 미국 매체 '코믹북닷컴'에 따르면 영화 '스파이더맨3' 촬영이 코로나19로 미뤄졌다.

'스파이더맨3' 촬영은 당초 오는 7월부터 시작될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확산으로 계획이 변경됐다.앞서 '스파이더맨' 시리즈의 주인공 톰 홀랜드는 최근 '스파이더맨3'의 시나리오를 읽었다면서 7월부터 애틀란타에서 '스파이더맨3'를 촬 영할 예정이라고 밝혀 기대감을 고조시킨 바 있다.

'스파이더맨3'는 오는 2021년 7월 16일 개봉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여파로 촬영이 무기한 연기된 만큼 개봉일 역시 영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이처럼 코로나19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면서 기대작들이 줄줄이 개봉 혹은 촬영을 미루고 있어 팬들의 아쉬움은 커지고 있다.

한편 지난해 디즈니, 소니 픽쳐스가 '스파이더맨' 시리즈 제작을 두고 협상이 결렬되며 '스파이더맨' 시리즈가 마블을 떠나게 되는 것인지 우려가 됐지만 새로운 합의점을 찾으며 '스파이더맨3' 제작에 착수하게 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0.25하락 17.6518:03 07/10
  • 코스닥 : 772.81하락 0.0918:03 07/10
  • 원달러 : 1204.50상승 918:03 07/10
  • 두바이유 : 43.24상승 0.8918:03 07/10
  • 금 : 43.63상승 0.2918:03 07/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