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선 D-12] 민주당, 수도권 넘어 외곽으로 '전방위 공세'

 
 
기사공유
4.15 총선의 공식 선거운동이 개시된 2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관 로텐더홀 앞 계단에서 더불어민주당-더불어시민당의 21대 중앙선대위 합동 출정식이 진행된 가운데 이낙연 민주당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이 발언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4·15 총선 공식 선거운동 이틀째인 3일 더불어민주당은 수도권을 벗어나 전국 표심을 공략한다. 

이낙연 민주당 공동상임선거대책위원장은 이날 강원도를 찾아 후보들을 지원한다. 오후 2시에는 춘천의 민주당 강원도당을 방문해 지역 현안을 살핀 후 근처 제일중앙시장 상인들을 만나 민심을 듣는다. 

강원 지역은 민주당이 열세한 지역이지만 이번에는 이광재 전 강원지사가 원주갑에 출마하는 등 분위기가 달라질 것이란 기대가 많다. 

이인영 민주당 원내대표를 비롯한 지도부는 제주도를 방문한다. 이 원내대표는 오전 제주시을 오영훈 후보 선거사무소를 방문해 격려하고 이어 오전 10시에 4·3 희생자 추념식에 참석한다. 

제주시 봉개동 4·3평화공원에서 열리는 4·3 희생자 추념식에는 더불어민주당과 비례대표 연합정당인 더불어시민당도 참석한다. 이후 양 당은 제주시 연동 송재호 민주당 제주시갑 후보의 선거사무소에서 합동 선거대책위원회를 개최한다. 회의는 이 원내대표가 주재할 예정이다.

전날 출정식을 위해 서울에 머물렀던 민주당 지도부는 외곽으로 보폭을 넓히면서 전방위 공세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여기에 더시민과 연대를 통해 진보 진영 확장에 주력하고 있다.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28.54하락 2.6618:03 05/28
  • 코스닥 : 708.75하락 15.8418:03 05/28
  • 원달러 : 1239.60상승 5.218:03 05/28
  • 두바이유 : 34.74하락 1.4318:03 05/28
  • 금 : 34.48하락 0.3318:03 05/2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