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김호중, 결국 개별활동 나선다

 
 
기사공유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 톱 7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고 있는 뉴에라프로젝트가 김호중과의 결별을 알렸다. /사진=김호중 인스타그램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 톱 7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고 있는 뉴에라프로젝트가 김호중과의 결별을 알렸다.

뉴에라프로젝트는 6일 보도자료를 통해 "'미스터트롯'에서 4위로 입상했던 김호중은 본인과 소속사(생각을 보여주는 엔터)의 요청에 따라 7인 단체 활동 외에는 자유롭게 원소속사와 활동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긴 논의를 거친 끝에 개별 활동을 하는 것으로 결정하였으며 서로를 응원하는 관계로 지내기로 했다"며 "이에 뉴에라프로젝트는 진선미를 포함한 입상자 6인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한다"고 덧붙였다.

뉴에라프로젝트는 또 "입상자들에 대한 매니지먼트 서비스를 제공함에 있어 최우선은 아티스트 개별의 특성을 반영하고, 개개인이 목표하는 방향으로 안정적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원 소속사와 조화로운 협력을 통해 상호 보완하며 아티스트의 발전에 시너지가 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다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최선의 기획과 서비스로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님의 빛나는 활동과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2.41상승 17.0418:03 07/03
  • 코스닥 : 752.18상승 9.6318:03 07/03
  • 원달러 : 1198.60하락 1.418:03 07/03
  • 두바이유 : 42.80하락 0.3418:03 07/03
  • 금 : 42.68하락 0.1718:03 07/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