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꾼♥' 노지훈, "이은혜는 나의 구원자"

 
 
기사공유
트로트가수로 전향한 노지훈이 아내 이은혜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77억의 사랑 방송캡처

트로트가수로 전향한 노지훈이 아내 이은혜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 6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 프로그램 '77억의 사랑'에는 노지훈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노지훈은 데뷔 이후 트로트 가수로 전향하게 된 계기에 대해 "아는 무속인이 계시는데, 트로트 열풍이 불기 전부터 트로트 전향을 1년 동안 권유하셨다"며 "기존에 했던 음악들을 트로트로 전환했을 때 노지훈만의 트로트를 보여줄 수 있겠다는 생각에 전향했다"고 말했다.

노지훈은 레이싱모델 이은혜와 결혼한 지 3년 차고 아들이 있다고 밝혔다. 그는 "아내가 제 인생의 구원자라고 생각한다. 지인의 집들이에서 처음 만났다. 그 자리에 김희철도 있었다. 8년 전이었는데, 그때는 친구 사이였다. 7년 동안 친구로 지내다가 1년 만에 만났는데 달라 보이더라. 지금 생각해보면 제가 좋아하는 감정이 더 있던 것 같다"며 아내와의 만남을 떠올렸다.

아울러 노지훈은 아내가 있어 슬럼프를 극복할 수 있었다고 고백했다. 활동은 했지만 공백기가 길었고, 그러면서 극단적인 생각이 들 때도 있었다는 노지훈. 그는 "아내에게 전화로 '너무 힘들다. 포기하고 싶다'고 말했는데, 한 마디에 사그라들었다. '그동안 힘들었지?'라는 말 한마디였다"고 털어놨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28.54하락 2.6618:03 05/28
  • 코스닥 : 708.75하락 15.8418:03 05/28
  • 원달러 : 1239.60상승 5.218:03 05/28
  • 두바이유 : 34.74하락 1.4318:03 05/28
  • 금 : 34.48하락 0.3318:03 05/2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