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진자, 투표는 어디서 하나요?

 
 
기사공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는 생활치료센터에서 오는 10일과 11일 특별 사전투표소에서 4·15 총선 투표권을 행사할 수 있다. 지난 19대 대통령선거 당시 사전투표소 모습. /사진=임한별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는 생활치료센터에서 오는 10일과 11일 특별 사전투표소에서 4·15 총선 투표권을 행사할 수 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7일 코로나19 확진자를 치료하고 있는 생활치료센터에 오는 10일과 11일 이틀에 걸쳐 특별 사전투표소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선관위는 거소투표 신고 만료 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유권자의 투표권을 보장하기 위한 결정이라고 설명했다.

특별 사전투표소는 서울·경기·대구·경북 내 8개 생활치료센터에 설치된다.

운영시간은 사전투표 기간 중 하루 5~8시간으로, 투표소별로 생활치료센터 내 격리 인원을 고려해 결정했다.

투표 대상은 지난 6일 기준 해당 생활치료센터 내 치료 중인 코로나19 확진자와 의료·지원인력 약 900명이다. 사전투표일까지 추가 확진자의 입소나 퇴소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

선관위는 선거인 간 접촉을 방지하기 위해 동선을 분리하고 투표 종료 후 사전투표 장비·투표함·회송용 봉투 등은 해당 시설에서 소독 또는 멸균 처리 후 이송할 예정이다.

다음은 투표 일자 별 특별 사전투표소 설치 현황이다.

10일 ▲서울 노원구 태릉선수촌 올림픽의집 ▲대구 동구 중앙교육연수원 창의관 홍보전시실 ▲경북 경주시 농협경주교육원 휴양관 1층 입구 ▲경북 안동시 인문정신연수원 지하잔디 광장

11일 ▲경기 용인시 처인구 한화생명라이프파크 검사소 ▲경북 경주시 현대차 경주연수원 연수원 격리동 ▲경북 안동시 경북소방학교 제1생활관 전정 ▲경북 경산시 중소기업진흥공단 대구경북연수원 중앙현관입구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이정화 swpress137@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이정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89.15상승 19.0213:26 05/25
  • 코스닥 : 717.51상승 8.9313:26 05/25
  • 원달러 : 1242.90상승 5.913:26 05/25
  • 두바이유 : 35.13하락 0.9313:26 05/25
  • 금 : 32.62하락 1.4813:26 05/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