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개학 첫날부터 접속 오류 발생… 서버 용량 때문 아니다?

 
 
기사공유
온라인 개학이 시작된 9일 EBS 온라인 클래스 홈페이지에 접속 지연현상이 발생했다. /사진=온라인 클래스 캡처

기어이 일이 터졌다. 9일 중·고등학교 3학년 학생 90만명이 동시에 온라인 개학을 시작하면서 우려했던 혼란이 현실화됐다.

이날 오전 9시30분쯤 EBS 온라인 클래스에는 수많은 학생이 동시에 접속, 트래픽이 집중되면서 접속 지연현상이 발생했다. EBS 측은 “네트워크 문제가 아니다”고 해명했지만 학생과 학부모의 비난을 피하기는 어려워 보인다.

교육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온라인 개학을 대비해 300만명 수준의 동시접속자를 처리할 수 있도록 서버용량을 확충했다고 자신했다. 회원가입을 하지 않은 이들을 위해 회원가입 단계에서 발생하는 트래픽도 모두 처리할 수 있다고 호언했다.

하지만 온라인 개학이 시작되자 시스템은 눈에 띄게 느려졌고 간혹 먹통이 되는 현상도 발생했다. 한 중학교 교사는 “수업에 접속하지 못하는 학생도 많았고 시스템도 전반적으로 원활하지 못하다는 느낌이 들었다”며 “다음주가 더 큰 걱정”이라고 토로했다.

EBS 측은 이번 시스템 오류가 서버용량과 상관 없는 로그인 통합인증시스템(SSO) 오류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SSO는 한번의 로그인으로 여러개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만드는 시스템이다. EBS 관계자는 해당 오류의 조치를 완료해 더이상 문제가 발생하지 않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서버접속 오류는 10시30분 이후 사라졌지만 첫날 혼란을 겪은 학생과 학부모들의 불안감은 가시지 않은 상황이다.

정부는 “온라인 개학의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 10가지 실천수칙을 잘 지켜달라”며 “접속이 안될 경우 반복 로그인을 시도하면 서버에 무리가 갈 수 있다. 교사에게 메신저 등을 통해 상황을 전달한 뒤 시간을 두고 재접속을 시도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28.54하락 2.6618:03 05/28
  • 코스닥 : 708.75하락 15.8418:03 05/28
  • 원달러 : 1239.60상승 5.218:03 05/28
  • 두바이유 : 34.74하락 1.4318:03 05/28
  • 금 : 34.48하락 0.3318:03 05/2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