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오미 국내시장 재출격… “이번엔 20만원 폰”

 
 
기사공유
10일 샤오미는 지난달 글로벌 시장에 출시한 홍미노트9S를 국내에도 선보인다고 밝혔다. 홍미노트9S는 롱텀에볼루션(LTE) 단말기로 출고가는 20만~30만원 수준이 유력하다.
샤오미가 오는 5월 국내에 홍미노트9S를 출시한다.

10일 샤오미는 지난달 글로벌 시장에 출시한 홍미노트9S를 국내에도 선보인다고 밝혔다. 홍미노트9S는 롱텀에볼루션(LTE) 단말기로 출고가는 30만원 수준이 유력하다.

홍미노트9S는 6.67형 화면에 5020밀리암페어시(mAh) 배터리를 갖췄다. 후면카메라는 4800만화소 일반카메라, 800만화소 광각카메라, 500만화소 접사카메라, 200만화소 심도카메라도 탑재된다. 최신 기종과 비교했을때 성능은 다소 미흡하지만 4개의 카메라를 장착한 셈이다. 전면에는 1600만화소 카메라도 실린다. 스마트폰 두뇌인 애플리케이션프로세서(AP)는 퀄컴의 스냅드래곤 720G가 탑재된다.

샤오미는 올해부터 한국테크놀로지를 통해 제품을 출시한다. 글로벌 출고가격은 4기가바이트(GB) 램과 64GB 메모리 제품이 249달러, 6GB 램과 128GB 메모리 제품이 279달러로 30만원 안팎이다.

그간 샤오미는 국내시장에서 큰 성공을 거두지 못했다. 앞서 샤오미는 홍미노트7과 미9, 홍미노트 8T 등을 출시했으며 1억화소 카메라를 앞세운 미10과 미10 프로도 선보인 바 있다.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29.60상승 1.0618:01 05/29
  • 코스닥 : 713.68상승 4.9318:01 05/29
  • 원달러 : 1238.50하락 1.118:01 05/29
  • 두바이유 : 35.33상승 0.0418:01 05/29
  • 금 : 34.86상승 1.6918:01 05/2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