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확진자 '0명'… 문 대통령 "생활방역 전환할수도"

 
 
기사공유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0명대 수준으로 떨어지고 대구에서도 신규 확진자가 나오지 않자, 문재인 대통령은 “부활절·총선만 잘 넘긴다면 ‘사회적 거리두기’에서 ‘생활방역’으로 전환할 수 있다”고 밝혔다. /자료사진=뉴시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0명대 수준으로 떨어지고 대구에서도 신규 확진자가 나오지 않자, 문재인 대통령은 “부활절·총선만 잘 넘긴다면 ‘사회적 거리두기’에서 ‘생활방역’으로 전환할 수 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이 '생활방역'을 언급한 것은 처음으로 코로나19가 장기화되고 있지만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등에 힘입어 대구를 비롯해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크게 감소세를 보이는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SNS를 통해 “대한민국 전체의 신규 확진자 수가 드디어 27명으로, 확산 이후 신규 확진자가 30명 밑으로 떨어진 것도 처음”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국내 신규 발생 확진자는 27명으로, 16명을 기록한 지난 2월 20일 이후 50일 만에 가장 낮은 수준이다. 지난 6일과 7일 신규 확진자는 각각 47명, 8일에는 53명, 전날엔 39명이었다.

이어 “어제 대구의 신규 확진자가 드디어 ‘0’이 됐다. 지역에 첫 확진자가 나온 이후 52일만”이라며 “일일 신규 확진자가 741명으로 최고를 기록한 날로부터 42일 만에 이룬 성과”라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물론 아직도 조마조마하다”면서 “그러나 이제는 '조금만 더 힘내자'고 말할 수 있을 것 같다”고 했다.

이어 “그동안 대구 시민들이 치른 희생과 노고에 진심으로 위로와 격려와 감사를 전한다”며 “"국민 여러분, 대구 시민 여러분 모두 고생하셨습니다. 조금만 더 힘냅시다”라고 메시지를 남겼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065.08상승 35.4815:32 06/01
  • 코스닥 : 735.72상승 22.0415:32 06/01
  • 원달러 : 1225.00하락 13.515:32 06/01
  • 두바이유 : 35.33상승 0.0415:32 06/01
  • 금 : 34.86상승 1.6915:32 06/0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