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주말에도 여의도 봄꽃길 폐쇄됩니다!

 
 
기사공유
이번 주말도 서울 여의도 벚꽃놀이는 어려울 전망이다. /사진=장동규 기자

이번 주말도 서울 여의도 벚꽃놀이는 어려울 전망이다.

서울 영등포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여의서로 봄꽃길에서 12일까지 차량과 보행자를 통제한다고 10일 밝혔다.

구 관계자는 "여의서로 봄꽃길 교통‧보행로 통제를 12일까지 연장하고, 인근 주차장을 폐쇄해 '고강도 봄꽃 거리두기'를 이어간다"고 말했다.

당초 11일까지 폐쇄 예정이었던 여의도 한강공원 제1~4주차장은 12일까지로 폐쇄를 하루 연장했다. 국회의사당 둔치 주차장도 11일과 12일 이틀간 전면 폐쇄한다.

이 밖에도 여의도공원 앞 제1~3 노상 주차장과 KBS 본관 뒤 노상 주차장, 여의서로 노상 주차장도 주말 동안 폐쇄한다. 단 여의도 한강공원 제5주차장은 비상 주차수요를 고려해 계속 운영할 예정이다.

구는 버스정류소 폐쇄도 연장했다. 이번 주말 여의도한강공원 주변 9개 버스정류소가 모두 폐쇄되며, 해당 정류소에 정차하는 22개 노선 버스들은 무정차 혹은 우회 운행한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부활절 예배와 총선유세가 겹치는 이번 주말이 최대 고비인 만큼, 여의도 벚꽃놀이를 자제해 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89.48상승 19.3514:29 05/25
  • 코스닥 : 718.04상승 9.4614:29 05/25
  • 원달러 : 1243.70상승 6.714:29 05/25
  • 두바이유 : 35.13하락 0.9314:29 05/25
  • 금 : 32.62하락 1.4814:29 05/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