찢겨나간 민주당 후보 얼굴… 대구서 선거벽보 훼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찢어진 대구 북갑 민주당 후보의 선거 벽보. /사진=뉴스1(이헌태 선거캠프제공)
찢어진 대구 북갑 민주당 후보의 선거 벽보. /사진=뉴스1(이헌태 선거캠프제공)

대구에서 아파트 담벼락에 붙은 4·15 총선 선거 벽보가 훼손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1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30분쯤 대구시 북구 침산2동 한 아파트 담벼락에 붙은 이헌태 더불어민주당 북구갑 후보의 선거 벽보가 훼손됐다는 신고가 들어왔다. 

당시 담벼락에는 이 후보를 비롯해 ▲양금희 미래통합당 ▲조명래 정의당 ▲김정준 우리공화당 ▲장금진 국가혁명배당금당 ▲정태옥 무소속 후보의 선거벽보가 붙어 있었다. 이중 이 후보의 벽보만 얼굴 사진 절반이 찢어진 상태로 발견됐다.  

이 후보 선거대책위에서는 "이 후보의 사진만 절반 가까이 찢어진 상태로 고의성이 뚜렷해 보인다"고 주장했다.

공직선거법에 따르면 정당한 사유 없이 선거 벽보나 현수막을 훼손·철거하면 2년 이하 징역 또는 400만원 이하 벌금에 처한다. 경찰 관계자는 "목격자 등을 파악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5:30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5:30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5:30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5:30 01/26
  • 금 : 55.41상승 0.2115:30 01/26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 선언한 박영선 전 장관
  • [머니S포토] 우상호·박영선 '서울시장 맞대결'
  • [머니S포토] 침통한 정의당 "국민께 좌절감 안긴 점 잘 알아" 연신 사과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