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상사화 무대 어땠나… 안예은 "심장 터질듯"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임영웅이 상사화 무대를 꾸미자 원곡자 안예은이 팬심을 드러냈다. /사진=TV조선 방송캡처
임영웅이 상사화 무대를 꾸미자 원곡자 안예은이 팬심을 드러냈다. /사진=TV조선 방송캡처

'TV조선' 사랑의 콜센터에서 임영웅이 상사화 무대를 꾸미자 원곡자 안예은이 팬심을 드러냈다. 안예은은 16일 자신의 SNS에 임영웅이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에서 ‘상사화’를 부르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올렸다.

이어 그는 "아이고 세상에 이럴 수가. 눈물날 것 같다. 심장이 이렇게 빨리 뛸 수도 있다니"라며 벅차오르는 감정을 가감없이 드러냈다. 또 "가수님 곡 가져가세요 그냥 갖고 가세요 아무것도 필요 없어요"라며 임영웅을 향한 팬심을 공개해 많은 이들의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이하 ‘사랑의 콜센타’)에서는 즉석에서 신청곡을 부르는 미스터트롯 TOP7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전남 팬은 전화를 받자마자 “안녕하세요 임영웅 씨죠? 반갑습니다. 이제 나만 믿어요”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직장에서 일하면서 영웅 씨 목소리를 듣기위해 ‘전화가 언제 오려나’ 하며 기다렸다”라며 병원에서 일하는 간호사임을 밝혔다. 이에 임영웅은 “요즘 많이 힘들지 않으세요?”라고 물었고, 전남 팬은 “불만을 계속 호소하시는 분들이 많다. 근데 또 꿋꿋하게 잘 지키고 있다”고 답했다.

전남 팬이 신청한 노래는 안예은의 ‘상사화’. 임영웅은 “모르는 노래 나오면 어쩌나 마음이 조마조마했다. 최선을 다해서 부르겠다”고 말했다. 그는 ‘첫 소절 장인’답게 첫 소절부터 가사에 몰입하며 노래를 불렀다. 임영웅의 애절한 무대에 장민호는 “사극이다. 사극”이라며 감탄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2.38상승 13.315:30 04/14
  • 코스닥 : 1014.42상승 4.0515:30 04/14
  • 원달러 : 1116.60하락 9.315:30 04/14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15:30 04/14
  • 금 : 61.58상승 0.4815:30 04/14
  • [머니S포토] 국회, 세월호참사 진상규명 특검 후보 추천위원 위촉
  • [머니S포토] 이용수 할머니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촉구"
  • [머니S포토] 윤호중·박완주, 더민초 주최 '원내대표 후보자 초청 토론회' 참석
  • [머니S포토] 주호영 "日 오염수 방출 결정, 주변국 사과·양해 구해도 모자랄 판에 적반하장"
  • [머니S포토] 국회, 세월호참사 진상규명 특검 후보 추천위원 위촉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