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비주, KBS 드라마 '기막힌 유산' 캐스팅… 핵인싸 여중생 연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비주가 4월 20일 첫방송되는 KBS1 일일드라마 '기막힌 유산'(연출 김형일, 극본 김경희)에 출연한다.
©FIB픽쳐스
©FIB픽쳐스

김비주는 훈훈한 가족 이야기가 기대되는 평양냉면가(家) 부영감(박인환)의 손녀이자 셋째아들 설악(신정윤)의 딸 여중 3년생 부가온을 연기한다.

부가온은 예쁜건 물론이고 공부도 잘해 상위 1%를 벗어난 적이 없는 당돌한 '핵인싸' 역할이다.

김비주는 "너무도 훌륭한 선배님들속에 서 있는 것 만으로도 영광이다. 택해 주신분들께 최선을 다한 연기로 보답할 따름"이라고 밝혔다.

한편 김비주는 신인 답지 않은 감성 충만 연기와 극중 역할과의 싱크로나이즈율 100%를 내세워 치열한 오디션 경쟁을 거쳐 캐스팅됐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937.34하락 58.7710:48 03/09
  • 코스닥 : 880.76하락 24.0110:48 03/09
  • 원달러 : 1142.90상승 9.710:48 03/09
  • 두바이유 : 68.24하락 1.1210:48 03/09
  • 금 : 68.32상승 1.9510:48 03/09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민주당 김태년 대행체제 준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마지막 최고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