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로컬푸드 '근거리배송 사업자' 모집… 최대 6000만원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남도청 전경 /사진=머니S DB
전남도청 전경 /사진=머니S DB
전남도는 aT 주관 '로컬푸드 직매장 근거리배송 지원사업' 대상자를 오는 24일까지 모집한다고 20일 밝혔다.

로컬푸드 직매장 근거리배송 지원사업은 온라인 대형유통업체 신선식품 배송서비스에 대응하기 위한 시범사업이다. 구매자가 온오프라인으로 로컬푸드 직매장 상품을 주문하면 매장에서 구매자의 자택까지 근거리배송에 필요한 사항을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로컬푸드 직매장을 운영한 사업자이며, 근거리배송 운영에 필요한 차량임차비를 비롯 인건비, 홍보비, 포장박스비, 온라인주문시스템 구축비 등을 최대 6000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신청은 오는 24일까지 시군 또는 바로정보 누리집으로 하면 된다. 전남도내 로컬푸드 직매장은 49개소가 운영 중이며, 7600여 농가가 참여해 지난 2월말 기준 160억 원의 매출을 올린 바 있다.
 

남악=홍기철
남악=홍기철 honam333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5:30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5:30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5:30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5:30 01/26
  • 금 : 55.41상승 0.2115:30 01/26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 선언한 박영선 전 장관
  • [머니S포토] 우상호·박영선 '서울시장 맞대결'
  • [머니S포토] 침통한 정의당 "국민께 좌절감 안긴 점 잘 알아" 연신 사과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