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좋아하는 일본인들, 아이폰SE 구매 힘들어져… 코로나로 출시 연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일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확산세가 계속됨에 따라 일본 통신업계가 아이폰SE 출시일정을 연기했다. 사진은 일본 시민이 애플스토어에서 아이폰8과 아이폰7을 비교하는 모습. /사진=로이터
일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확산세가 계속됨에 따라 일본 통신업계가 아이폰SE 출시일정을 연기했다. 사진은 일본 시민이 애플스토어에서 아이폰8과 아이폰7을 비교하는 모습. /사진=로이터
일본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크게 늘면서 현지 통신업체들이 아이폰SE 출시일정을 연기했다.

20일 블룸버그에 따르면 NTT도코모, KDDI, 소프트뱅크 등 일본 통신업체들은 최근 총무성이 일본전기통신사업자협회(TCA)에 코로나19 관련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를 요청한 데 대해 아이폰SE 출시일을 미루고 매장 영업시간도 단축키로 했다.

이번 조치는 일본시장에서 큰 인기를 끄는 애플의 신규 단말기가 출시될 경우 자칫 매장을 통해 코로나19가 확산될 가능성에 대비한 것으로 풀이된다. 애플은 일본 스마트폰시장에서 50%에 육박하는 점유율을 차지하는 등 절대적인 위치에 있다. 아이폰SE는 일본시장을 장악한 애플이 4년만에 선보인 중저가 단말기로 출고가는 399달러다.

일본 통신업계는 아이폰SE의 출시 일정을 기존 24일에서 다음달 11일로 연기하고 판매도 온라인을 통해 진행할 것으로 전해졌다. 블룸버그는 “온라인을 통한 사전 판매는 예정대로 20일부터 진행되지만 실제 제품 출시일은 뒤로 미뤄지고 오프라인에선 단말기를 구매하지 못할 것”이라고 전했다.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7.68상승 67.0515:12 01/25
  • 코스닥 : 999.28상승 19.315:12 01/25
  • 원달러 : 1101.10하락 2.115:12 01/25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5:12 01/25
  • 금 : 55.20하락 0.2915:12 01/25
  • [머니S포토] '전기차 손쉽고 빠르게 충전하세요'
  • [머니S포토] 서울시장 출마 선언 하루 앞둔 박영선, 스마트 슈퍼 방문
  • [머니S포토] 배달 라이더 찾아간 '오세훈'
  • [머니S포토] 4.7 재보궐, 우상호가 꿈꾸는 서울 모습은
  • [머니S포토] '전기차 손쉽고 빠르게 충전하세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