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블록체인 기반 자금 중개 서비스 개시

 
 
기사공유
/사진=하나은행
하나은행은 코스콤의 블록체인 기반 비상장주식 마켓 플랫폼인 '비 마이 유니콘' 내에 자금 중개서비스를 시작했다고 23일 밝혔다.

하나은행은 BMU 내에서 주식 매매 대금에 대한 에스크로(Escrow) 기능을 제공하고 전반적인 자금 중개를 관할했다.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원장 공유를 통해 투자자들은 주식 거래 체결 및 입금 정보를 실시간으로 조회할 수 있으며 보다 빠르고 안전하게 매매 대금을 결제할 수 있다.

하나은행은 자금 중개서비스 개시를 계기로 향후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기업금융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비상장주식 거래 인프라를 바탕으로 기업 투자 및 자금 조달 등 기업금융 전반을 지원하는 블록체인 생태계를 확립해 나갈 예정이다.

한준성 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 부행장은 "사업 초기 기업금융 지원이 상대적으로 어려운 스타트업 및 벤처·중소기업들이 기술금융 자금 지원 등을 통해 우수한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함께 하겠다"며 "앞으로 기업금융의 다양한 영역에서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혁신적인 금융서비스를 선보이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하나은행은 지난해 12월 기술보증기금, 코스콤과 함께 '블록체인 플랫폼 기반 지식재산 금융서비스 지원사업'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으며 향후 기술평가보증 수요를 직접 발굴해 스타트업의 혁신 성장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2.41상승 17.0418:03 07/03
  • 코스닥 : 752.18상승 9.6318:03 07/03
  • 원달러 : 1198.60하락 1.418:03 07/03
  • 두바이유 : 43.14상승 1.1118:03 07/03
  • 금 : 42.85상승 0.1518:03 07/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