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카가 죕니까?"… 벤틀리 이어 포르쉐도 맞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강남 지역에서 포르쉐 차량을 훼손한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은 인터넷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피해자 지인이 업로드한 현장상황 동영상 중 일부분.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서울 강남 지역에서 포르쉐 차량을 훼손한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은 인터넷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피해자 지인이 업로드한 현장상황 동영상 중 일부분.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경기도 수원에서 발생한 벤틀리 차량 파손 사건에 이어 서울 강남에서도 포르쉐를 훼손하고 차주를 폭행한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25일 서울 서초경찰서에 따르면 폭행·재물손괴 등의 혐의로 A씨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A씨는 지난 23일 오전 2시쯤 강남역 인근 거리에서 고가 외제차량인 포르쉐 보닛을 밟은 후 운전자의 머리채를 휘어잡은 혐의를 받는다. 이날 A씨가 훼손한 차종은 포르쉐 718 박스터 모델로 판매가만 1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차량주는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강남역 포르쉐 폭행사건 피해자입니다’라는 게시글을 통해 관련 정황을 소개했다. 그는 “당시 (가해자가) 다른 여성들과 시비가 붙었었고 방송 BJ들이 몰리자 멀리있던 (저의) 박스터 차량에 뛰어와 점프한 것”이라며 “제가 차에서 내리자 (가해자가) 폭행을 가했다. 상대방과 제 사이 시비가 있었던 것이 아니며 이는 묻지마 폭행”이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A씨는 “쌍방 간 시비 끝에 발생한 일”이라고 경찰에 진술한 상황이다. 경찰 관계자는 “A씨, 피해자, 목격자 등을 조사하고 있다”며 “정확한 사건 경위를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 19일 경기 수원에서도 만취한 상태로 벤틀리 차량 문짝을 발로 걷어차고 차주를 폭행한 대학생이 경찰에 붙잡혔다. 이 대학생은 A씨처럼 재물손괴 및 폭행 혐의로 형사 입건됐다.
 

채성오
채성오 cso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18:03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18:03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18:03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18:03 03/04
  • 금 : 61.44상승 0.0318:03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