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대 건설업체, 지방서 5~6월 1만7000가구 공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0대 건설업체가 지방에서 5~6월까지 1만7000가구의 아파트를 공급할 예정이다. /사진=이미지투데이
10대 건설업체가 지방에서 5~6월까지 1만7000가구의 아파트를 공급할 예정이다. /사진=이미지투데이
10대 건설업체가 5~6월 지방에서 1만7000여 가구의 아파트를 공급한다. 서울은 규제에 묶여 분양 일정을 잡기 쉽지 않은 만큼 건설업체별로 지방 분양에 더욱 공을 들이는 분위기다.

28일 부동산시장 분석업체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시공능력평가 10위 내 건설업체는 5~6월 지방에서 1만7826가구(23곳)를 분양할 예정이다.

지방에서 분양이 예정된 전체 3만1950가구(40곳) 중 55.8%를 차지하며 지난해 같은 기간 1만2114가구(11곳) 보다도 47.1% 늘어난 물량이다.

10대 건성업체의 지방 분양 성적표도 좋아 분양 결과에도 관심이 쏠린다. 지난해 지방 1순위 청약 경쟁률 상위 10곳 중 8곳은 10대 건설업체 차지였다.

올해도 부산 ‘더샵 온천헤리티지’ 1순위 평균 26.6대1, 대구 ‘청라힐스자이’ 141.4대1 등을 기록하며 열기를 이어갔다.

권일 부동산인포 리서치 팀장은 “소비자의 눈높이가 높아진 만큼 브랜드 건설업체만의 차별화된 평면구성, 커뮤니티 시설이 갖춰질 것”이며 “서울 정비사업을 주요 건설업체가 대부분 수주하는 것처럼 지방 물량도 지역 내 우수 입지에 자리하는 경우가 많아 소비자의 관심이 높다”고 분석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