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에쓰오일, 1조원 영업손실에 하락 출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특징주] 에쓰오일, 1조원 영업손실에 하락 출발
28일 에쓰오일 주가가 하락 출발했다. 28일 오전 9시6분 에쓰오일 주가는 전일 대비 2300원(3.22%) 내린 6만9200원에 거래 중이다. 

에쓰오일은 올해 1분기 1조원대의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와 국제유가 하락의 직격탄을 맞으면서 창사 이래 분기 기준 최대 규모의 적자를 냈다. 매출액은 같은 기간 4.2% 감소한 5조1984억원으로 집계됐다. 당기순손실도 8806억원을 기록해 적자전환했다.

정유 부문의 영업손실만 1조1900억원에 달했다. 회사 측은 "유가 하락에 따른 대규모 재고 관련 손실과 코로나19의 세계적인 확산으로 제트유(항공유), 휘발유 등 운송용 제품을 중심으로 석유제품 수요가 급감하면서 정제마진이 낮은 수준을 유지했다"고 설명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3.11상승 1.67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