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실은?] “한국산 진단키트 불량”이란 日언론의 근거는 한국 종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일본을 중심으로 한국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키트의 70~80%가 불량이라는 근거 없는 소문이 확산되고 있다./사진=뉴시스
일본을 중심으로 한국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키트의 70~80%가 불량이라는 근거 없는 소문이 확산되고 있다./사진=뉴시스
일본에서 한국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키트의 70~80%가 불량이란 근거없는 소문이 확산되고 있다. 세계 주요 정상들이 앞다퉈 한국산 진단키트 구매를 요청하고 있는 상황에서 이 같은 괴소문은 한국제품의 신뢰도를 훼손하는 동시에 국격을 떨어뜨릴 수 있는 중대한 문제인 만큼 왜곡된 사실을 바로잡아야 한다는 지적이다.

관련업계와 의료계에 따르면 일본 내에서 돌고 있는 소문은 모두 허위인 것으로 확인됐다. 고고통신 등 일본 언론사들은 전 세계에 수출 중인 한국산 진단키트에서 다수의 불량이 확인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고고통신은 “보건소에서 불량 진단키트가 발견됐다”며 “한국산 진단키트의 70~80%가 불량으로 신뢰도가 떨어져 사용하면 안된다”고 보도했고 이는 삽시간에 유튜브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으로 퍼져나갔다.

하지만 이 보도에서 불량으로 지목된 것은 진단키트가 아닌 ‘검체 수송 배지’였다. 검체 수송 배지는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바이러스 진단검사를 위해 환자에게서 채취한 콧물이나 가래, 피 등 검체를 검사기관까지 옮기거나 보관할 때 사용하는 검사용 시약을 말한다. 즉 진단키트와 다른 제품이다.

불량 검체 수송 배지에 대한 보도는 4월20일 식품의약품안전처가 보도자료를 배포하면서 알려졌다. 식약처에 따르면 의료기기제조업체인 아산제약의 검체 수송 배지 중 일부 제조번호에서 변색되는 품질불량을 확인하고 4월16일부터 영업자 자진회수를 진행한 바 있다. 당시 식약처 조사에 따르면 회수 대상의 제조일자는 4월1일로 총 물량은 2만6850개로 밝혀졌다.

하지만 관련 보도 이후에 국내 한 종편채널이 식약처가 밝힌 생산날짜(4월1일) 외에 다른 날짜, 다른 생산라인에서도 검체 수송 배지의 불량 사례가 속출했다는 내용을 보도하면서 논란이 불거졌다. 특히 관련 보도 제목에 검체 수송 배지가 아닌 불량 키트라고 적시해 논란이 가중됐다는 지적이다.

이에 관련업체는 진단키트 문제가 아니라며 반발하고 있다. 한 진단키트업체 관계자는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잘못 채취하는 등의 경우를 제외하곤 진단키트 자체에 문제는 없다”며 “분자진단(RT-PCR)의 경우 정확도는 95~99%로, 세계보건기구(WHO)가 표준검사법으로 채택할 정도로 신뢰도가 높다”고 설명했다.

진단검사의학과 의료진도 진단검사의 정확도를 강조했다. 박형두 대한진단검사의학회 홍보이사(삼성서울병원 진단검사의학과 교수)는 “분자진단법은 매우 적은 양의 바이러스를 증폭하는 예민하면서도 정확한 검사”라며 “검사 오류 현상은 키트 자체의 문제라기보다 샘플을 제대로 채취하지 못했거나 샘플이 오염됐거나 환자 상태가 양성이나 음성으로 명확히 구분할 수 없는 중간 지대일 때 생길 수 있다”고 지적했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3.11상승 1.67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