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생명 임직원, 농촌 일손돕기 나서

 
 
기사공유

NH농협생명 홍재은 대표이사와 임직원 40여명이 28일 경기 여주시 강천면 도전4리 마을을 찾아 농촌일손돕기에 나섰다. 마을 주민과 함께 고추와 가지를 심으며 영농철 부족한 일손을 보탰다.

NH농협생명은 올해로 도전4리 마을을 여덟번째 방문했다. 2016년 5월 도전4리마을과 ‘함께하는 마을’을 맺으며 시작한 농촌교류활동 약속을 5년째 이어가고 있다. 지난 1월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서울시각장애인복지관과 나눈 선물 꾸러미 또한 도전마을(여주농협)에서 구입했다.

‘함께하는 마을’은 범농협 차원에서 실시하고 있는 도농협동의 새로운 모델로서 기업의 임원을 농촌마을의 명예이장으로 직원들을 명예주민으로 위촉한다. 지속적인 도농교류를 통해 농촌에 활력을 불어넣고 일손돕기·지역 특산물 구매·관광유치 등 실질적인 지원을 실천하는 것이다.

홍재은 대표이사는 “임직원들과 함께 작은 보탬이라도 되기 위해 한 걸음에 찾아왔다”며 “앞으로도 농업인 실익증대를 위한 영농철 일손돕기와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150.25하락 17.6518:03 07/10
  • 코스닥 : 772.81하락 0.0918:03 07/10
  • 원달러 : 1204.50상승 918:03 07/10
  • 두바이유 : 42.35하락 0.9418:03 07/10
  • 금 : 43.63상승 0.2918:03 07/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