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들썩이는 국제유가, 재고감소 우려에 급등

 
 
기사공유
미국 텍사스주 룰링에서 작업 중인 오일펌프. 사진=뉴시스 제공
국제유가가 다시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세계 경제활동 재개 기대감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원유 재고 증가 우려도 다소 완화된 영향이다. 

29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6월분 WTI는 배럴당 2.72달러(22%) 상승한 15.06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 거래소에서 영국 북해산 브렌트유 6월 인도분은 배럴당 2.08달러(10.2%) 오른 22.54달러를 나타내고 있다.

CNBC는 제약사 길리어드 사이언스가 코로나19 약물 실험에서 긍정적 데이터가 나왔다는 초기 연구결과를 밝히자 경제활동이 예상보다 일찍 재개될 수 있다는 낙관론이 제기됐다고 밝혔다..
 
미국 원유 재고가 예상만큼 늘지 않은 것도 유가 급반등 요인이다. 미 에너지정보청(EIA)는 지난주 원유 재고가 900만 배럴 증가했다고 밝혔는데, 이는 당초 전문가 예상 증가치인 1170만 배럴보다 적은 수준이다.

지난주 미국의 원유 생산 규모는 1210만 배럴이다. 지난달 중순(1310만 배럴)과 비교해 100만 배럴 가량 줄어난 것이다.
 

  • 0%
  • 0%
  • 코스피 : 2418.67상승 32.2918:03 08/11
  • 코스닥 : 860.23하락 2.5318:03 08/11
  • 원달러 : 1185.60보합 018:03 08/11
  • 두바이유 : 44.99상승 0.5918:03 08/11
  • 금 : 43.88상승 0.1718:03 08/1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