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나타났다”… 20일만에 활동 재개, 건강이상설 ‘일축’

 
 
기사공유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0일 만에 모습을 드러내며 건재를 과시했다. / 사진=뉴스1(평양 노동신문)
건강이상설이 제기됐던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모습을 드러냈다.

2일 통일부 등에 따르면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은 김 위원장이 지난 1일 동생인 김여정 당 제1부부장과 함께 평양 인근의 평안남도 순천 린(인)비료공장 준공식에 참석했다고 보도했다.

미국 CNN 등이 건강이상설을 보도하는 등 20일 간 잠행 끝에 경제 활동에 나서며 건재를 과시한 것이다. 앞서 김 위원장은 지난 1월 순천을 찾으며 올해 첫 공개활동을 시작하기도 했다.
 

송창범 ssamddaq@mt.co.kr  | twitter facebook

"언론의 질이 사회정의의 질에 영향을 끼친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8.67상승 32.2918:03 08/11
  • 코스닥 : 860.23하락 2.5318:03 08/11
  • 원달러 : 1185.60보합 018:03 08/11
  • 두바이유 : 44.99상승 0.5918:03 08/11
  • 금 : 43.88상승 0.1718:03 08/1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