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채무 "두리랜드에 200억원 투자… 150억 빚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임채무가 놀이공원 ‘두리랜드’에 약 200억원을 투자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지난달 24일 두리랜드 개장식에 참여한 임채무. /사진=뉴스1
배우 임채무가 놀이공원 ‘두리랜드’에 약 200억원을 투자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지난달 24일 두리랜드 개장식에 참여한 임채무. /사진=뉴스1

배우 임채무가 놀이공원 ‘두리랜드’에 약 200억원을 투자했다고 밝혔다.

임채무는 4일 오전 KBS 라디오 ‘박명수의 라디오쇼’의 ‘직업의 섬세한 세계’ 코너에 출연했다. 그는 두리랜드를 시작한 계기, 투자금액 등을 밝혔다.

임채무는 “무명시절 사극 촬영을 다닐 때였다. 엑스트라여서 개울가에 앉아 쉬고 있었다"며 "아이들은 개울에서 놀고 부모들은 술 마시며 고성방가를 하고. 어른들이 소주병을 던져 아이들이 밟고 다치고 하더라”라고 말을 시작했다.

그는 “가족이 놀러 왔으면 재밌게 놀며 대화도 해야지 왜 저렇게 고성방가하고 추하게 놀까 생각했다”며 “내가 돈 벌면 한 가족이 다 같이 놀 수 있게 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박명수가 “실제로 채무가 있냐”고 묻자 임채무는 “어마어마하게 있다”고 답했다. 그는 “실제로 180억~190억원을 투자했다. 거의 200억이다”며 “은행에서만 140억~150억원을 빌렸다”고 설명했다.

임채무는 지난 1990년 경기 양주시에 놀이공원 두리랜드를 사비로 조성했다. 지난 2017년 10월 미세먼지 등 환경적인 문제로 실내놀이공원 공사를 결정하고 휴장했다. 이후 3년여의 준비 후 지난달 24일 콘텐츠 복합문화공간으로 재개장했다.
 

이정화
이정화 swpress137@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이정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
  • 9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