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의 기업] 제니스테크놀로지, 공간살균방역장치 아폴론 출시… 99.99% 살균 효과

 
 
기사공유

이명오 제니스테크놀로지 대표는 4일 "다중이용시설 및 관공서 등 시민들이 밀집한 곳에서 활용도가 높을 것"이라며" 소규모 이용시설을 위해 아폴론이라는 공간살균방역장치를 출시하게 됐다"고 했다./사진=머니S DB
광주가 AI집적도시로 지정된 이후 지역 강소기업에서 UV시스템과 자율주행 플랫폼을 이용한 친환경 대기방역 로봇 연구 및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화제의 업체는 광주과학기술원(GIST)에 둥지를 튼 제니스테놀로지다. 4일 업계에 따르면 상용화를 앞 둔 로봇은 자율주행 모듈과 맵핑 등 프로그램을 탑재했다. 특히 광산구 기업주치의 센터를 통해 특허 출원한 실내외 바닥 및 대기 방역이 가능한 살균장치까지 갖췄다.

이 로봇은 자율주행 플랫폼에 UV를 통한 바닥 살균 기능 및 CLO2(이산화염소)를 통한 대기 방역까지 추가돼 코로나 바이러스 등 대기중에 상존하고 있는 나쁜 균들을 살균 및 방역하게 된다.

이명오 제니스테크놀로지 대표는 "다중이용시설 및 관공서 등 시민들이 밀집한 곳에서 활용도가 높을 것"이라며" 소규모 이용시설을 위해 아폴론이라는 공간살균방역장치를 출시하게 됐다"고 했다.
아폴론은 포터블 타입으로 CLO2(이산화염소)를 탑재해 소규모 공간을 24시간 살균 방역할수 있는 장치다./사진=제니스테크놀로지
최근 제니스테크놀로지가 출시한 아폴론은 포터블 타입으로 CLO2(이산화염소)를 탑재해 소규모 공간을 24시간 살균 방역할수 있는 장치다.

이 제품은 고초균, 살모렐라균, 인플루엔자 A 바이러스, 코로나 바이러스, 8000L 부유세균 공간테스트 등 기본 실험에서 99.99%의 살균효과를 거뒀다.

이 대표는 "학교의 교실 및 상시 밀집돼 거주하는 사무실에 적합한 장치"라며"특허 출원된 이 장치를 기반으로 시민들이 상시 안전한 공간에서 생활 및 업무를 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끝으로 이 대표는 "특허 출원된 이 두가지를 기반으로 연구·개발 및 신제품을 출시해 지역의 강소기업을 벗어나 세계적인 AI기업으로 성장하고 나아가 시민들이 안전하게 생활 할 수 있는 생활방역 예방할 수 있는 제품을 출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광주=홍기철 honam333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8.21하락 19.7215:22 07/07
  • 코스닥 : 759.16하락 0.7415:22 07/07
  • 원달러 : 1195.60하락 0.215:22 07/07
  • 두바이유 : 43.10상승 0.315:22 07/07
  • 금 : 43.66상승 0.9815:22 07/0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