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섭 광주시장, 보수단체 집회금지 긴급 행정명령 발동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4일 오후 시청 5층 브리핑룸에서 자유연대 집회금지 긴급 행정명령 발동을 발표하고 있다./사진=광주광역시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4일 오후 시청 5층 브리핑룸에서 자유연대 집회금지 긴급 행정명령 발동을 발표하고 있다./사진=광주광역시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4일 보수단체인 자유연대의 '5·18 관련 집회' 강행에 대해 긴급 행정명령을 발동하는 등 강경 대응에 나섰다.

이 시장은 이날 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의거해 자유연대 등이 오는 6일부터 6월 3일까지 광주에서 개최 예정인 모든 집회 행위에 대해 '집회금지 긴급 행정명령'을 발동한다"고 밝혔다.

그는 "코로나19 대응이 '심각단계'를 유지하고 있는 상황에서 국민의 건강과 안전은 뒷전인 채 5·18을 정쟁의 도구로 삼으려는 보수단체에 깊은 유감을 표명한다"며 "집회를 강행할 시에는 집회 참가자 개인별로 300만원 이하의 벌금 등 강력한 법적 조치에 나설 것을 엄중히 경고한다"고 말했다.

이어 "자유연대가 집회를 예고한 6일은 정부가 방역체계와 국민을 믿고 생활방역 체계로 전환하는 첫날"이라며 "국민 모두가 더욱 철저한 방역수칙 이행으로 협조해야 하고 지자체의 방역시스템은 물 샐 틈 없이 더욱 촘촘해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그 어떤 행위도 결코 용납하지 않을 것이다"며 "5·18 40주년을 계기로 온 국민이 반목의 역사에 마침표를 찍고 이념갈등과 지역감정을 넘어 진정한 국민통합의 길에 함께 해주실 것"을 간곡히 호소했다.

자유연대는 5·18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일이 2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5월16일과 17일 대규모 집회신고를 한 데 이어 오는 6일에도 추가 집회신고를 냈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5.59상승 3.7123:59 04/12
  • 코스닥 : 1000.65상승 11.2623:59 04/12
  • 원달러 : 1124.90상승 3.723:59 04/12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23:59 04/12
  • 금 : 61.10상승 0.1623:59 04/12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 [머니S포토] 국회 정무위 소위,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건리
  • [머니S포토] 민주당 노인위, 착잡한 마음으로...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