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6년만에 신사옥 첫 삽?… 이르면 이번주 착공 허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자동차는 신사옥인 글로벌비즈니스센터(GBC)를 세우기 위해 10조원을 베팅했다. /사진=뉴스1
현대자동차는 신사옥인 글로벌비즈니스센터(GBC)를 세우기 위해 10조원을 베팅했다. /사진=뉴스1
현대자동차그룹이 10조원을 베팅해 추진하는 삼성동 글로벌비즈니스센터(GBC) 사업에 속도가 붙을지 주목된다. 4일 서울시 등에 따르면 현대차는 지난 1일자로 서울시 건축기획과에 GBC 착공계를 제출했다.

건설 공사 시작 전 마지막 단계인 착공계가 수리될 경우 공사를 시작할 수 있게 된다. 착공계는 공사를 진행하기 힘든 심각한 결격 사유만 없다면 처리된다. 이르면 이번주 중으로 관련 승인이 떨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현대차는 GBC 착공을 올해 상반기로 계획하고 있다. 계획대로 공사가 시작될 경우 부지 매입 6년여 만에 공사가 진행되는 것이다. 앞서 현대차그룹은 2014년 9월 10조원(평당 4억4000만원)에 한전 삼성동 부지를 매입했다. 준공 예정 시점은 2026년 하반기다. GBC는 서울 강남구 영동대로 512에 지상 105층, 지하 7층 규모로 건설될 예정이다.

 

이지완
이지완 lee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