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 주연 SF영화 '승리호', 첫 예고편 공개… 여름개봉 목표

 
 
기사공유
송중기·김태리·진선규·유해진 등이 주연을 맡은 영화 '승리호'의 첫 예고편이 6일 공개됐다. /사진='승리호' 예고편 영상화면

송중기·김태리·진선규·유해진 등이 주연을 맡은 영화 '승리호'의 첫 예고편이 6일 공개됐다. 

영화 '승리호'는 2092년 우주쓰레기 청소선 승리호의 선원들이 대량살상무기로 알려진 인간형 로봇 도로시를 발견한 후 위험한 거래에 뛰어드는 이야기를 담았다. 런칭 예고편은 탁 트인 우주, 지구 위를 유영하고 있는 인류의 새로운 보금자리인 위성 궤도의 모습으로 문을 연다.

'승리호'를 통해 3년 만에 스크린으로 복귀하는 송중기는 조종사 태호 역을 연기한다. 송중기 특유의 멋스러움이 엿보이는 여유만만한 웃음과는 달리 정작 신발도 없이 구멍 난 양말을 신고 승리호를 조종하는 모습으로 궁금증을 키운다.

'아가씨'부터 '1987' '리틀 포레스트' '미스터 션샤인'까지 다양한 인물을 선보였던 김태리는 승리호의 젊은 리더 장선장 역을 맡아 올백 단발과 선글라스, 레이저 건을 겨누는 위풍당당한 모습으로 또 한 번의 연기 변신을 예고한다.

'범죄도시' '극한직업' '사바하'등을 통해 위협적인 악당과 인간미 넘치는 코믹까지 단기간에 극과 극의 모습으로 관객의 호감을 얻은 진선규는 '승리호'에서 기관사 타이거 박으로 분했다. 레게 머리와 온몸을 뒤덮은 문신으로 그야말로 파격 변신이라 할 만한 모습으로 시선을 끈다.

유해진은 가장 먼저 작살을 꽂는 청소선이 쓰레기를 차지하기에 빠른 작살 솜씨가 관건인 작살잡이 로봇 업동이의 모습을 한국 영화 최초의 모션 캡처로 완성됐다.

'승리호'는 올해 여름 개봉을 목표로 후반 작업 중이다.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12.42하락 16.1210:19 05/29
  • 코스닥 : 704.65하락 4.110:19 05/29
  • 원달러 : 1239.90상승 0.310:19 05/29
  • 두바이유 : 35.29상승 0.5510:19 05/29
  • 금 : 33.17하락 1.3110:19 05/2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