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경산업 1분기 영업익 '45%' 뚝… 화장품사업, 코로나19 직격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애경산업 1분기 영업익 '45%' 뚝… 화장품사업, 코로나19 직격탄


애경산업은 연결기준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126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45.3% 감소했다고 7일 밝혔다. 같은 기간 매출은 10.3% 감소한 1604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당기순이익은 50.3% 감소한 91억원을 기록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영향으로 국내외 사업 여건이 어려워지면서 화장품부문 실적이 감소한 영향이 크다. 그나마 생활용품사업은 선제적 브랜드 투자와 민첩한 시장 대응으로 실적이 증가했다. 

화장품사업은 매출액 648억원, 영업이익 69억원을 기록해 전년동기대비 각각 27.8%, 61.8% 감소했다. 코로나19로 인한 면세시장 위축 및 색조 화장품 수요 감소로 면세점·홈쇼핑 등 주요 채널의 실적이 하락했다. 

글로벌 시장에서도 중국 사업 위축으로 실적이 감소했다. 다만 대표 화장품 브랜드 ‘AGE 20’s’(에이지 투웨니스)는 중국시장에서 지속적인 라인업 확대와 투자에 따른 브랜드력 강화로 중국 부녀절(3월8일)에 지난해보다 매출을 확대했다. 

반면 생활용품사업은 매출액 956억원, 영업이익 56억원을 기록해 전년동기대비 각각 7.3%, 17% 성장했다. 생활용품사업은 지속적인 디지털 채널 강화를 통해 디지털 채널의 매출액이 전년동기대비 39% 증가했다. 

섬유유연제 브랜드 ‘르샤트라’와 올해 1월 홈쇼핑 채널에 출시한 ‘살롱드마지 앰플 트리트먼트’의 매출 호조로 실적이 성장했다. 지난해 4분기에 출시한 위생 전문 브랜드 ‘랩신’(LABCCIN)도 급성장하며 실적을 견인했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23:59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23:59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23:59 01/20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23:59 01/20
  • 금 : 56.24상승 1.0523:59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