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40·41번째 확진자 발생… '이태원 클럽' 다녀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양시에 거주하는 남성 2명이 서울 이태원클럽을 다녀온 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진은 고양시청. / 사진제공=고양시
고양시에 거주하는 남성 2명이 서울 이태원클럽을 다녀온 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진은 고양시청. / 사진제공=고양시
고양시에 거주하는 남성 2명이 서울 이태원클럽을 다녀온 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10일 고양시는 덕양구 화정동에 거주하는 20대 남성 A씨와 덕양구 행신동에 거주하는 40대 남성 B씨가 이달 초 이태원클럽을 다녀온 뒤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2일 오전 1시30분부터 오전 6시까지 이태원 클럽(킹, 퀸, 트렁크, 소호)을 방문했으며 4일 발열, 몸살, 인후통 등 증상이 나타났다. 8일 덕양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 후 다음날 오후 5시 30분쯤 최종 확진 결과를 받았다.

A씨는 용인시 확진자와 접촉이 있었으며 동거인과 접촉자는 없다고 알려왔다. A씨는 성남의료원 격리병상을 배정받아 이송중이다.

B씨는 지난 1일과 2일 이태원 클럽을 방문 후 자차를 이용해 귀가했다. 지난 5일 미각에 이상을 느껴 8일 덕양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 방문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9일 오후 5시 30분쯤 최종확진 판정을 받았다.

B씨 가족으로는 부모가 있어 접촉자로 분류됐으나 현재 특별한 증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덕양구보건소는 B씨를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격리병상으로 이송하고 거주지에 대해 방역조치할 예정이다.

두 확진자에 대해서는 동선별 역학조사 등 경기도 역학조사관의 심층역학조사가 이어질 예정이다. 덕양구보건소는 역학조사 결과 필요시 이용한 업소 등에 대해 영업중지 명령을 내릴 방침이다.
 

고양=김동우
고양=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11하락 39.5518:03 05/13
  • 코스닥 : 951.77하락 15.3318:03 05/13
  • 원달러 : 1129.30상승 4.618:03 05/13
  • 두바이유 : 69.32상승 0.7718:03 05/13
  • 금 : 66.56상승 1.0218:03 05/13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국민의힘 지도부 예방
  • [머니S포토]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 국회 찾아 박병석 의장 예방
  • [머니S포토] 상임고문들 만난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